요즘 예능계 가장 핫한 연예인으로

조세호와 양세형을 꼽을 수 있습니다.

 

(사진=MBC 세바퀴, 라디오스타)

(사진=MBC 세바퀴, 라디오스타)

 

둘은 2010년 이후로

다수 공중파, 케이블 예능 프로그램에서

이른바 '믿고 쓰는 패널'로 활약하고 있는데요.

 

지난해는 그야말로

두 사람의 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조세호는 과거 <세바퀴>에서 이야기했던

"모르는데 어떻게 가요?" 대사가

온라인상에서 어마어마한 화제를 불러일으켰으며

<우결>에서는 걸그룹 피에스타의 차오루와

이른바 가상연인으로 호흡을 맞췄습니다.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