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무엇인가를 끊임없이 기록하는 것에 대해

좋은 경험을 쌓아 왔습니다.

 

사례1. 학생 일기

 

지금으로부터 21년 전인 1996년부터 쓴

일기장을 하나도 빠짐없이 보관하고 있습니다.

 

어린 시절 무슨 생각을 하면서 살았는지

추리할 수 있는 유일한 단서(?)다 보니

폐지통에 버리지 못하고 ㅠ.ㅠ

 

이사할 때마다 바리바리 싸 들고 다녔습니다.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