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년 HTC의 혁신 담당 임원

호레이스 루크가 퇴사했습니다.

‘일신상의 이유’ 때문이었죠.

 

(호레이스 루크 CEO, 사진=고고로)

(호레이스 루크 CEO, 사진=고고로)

 

HTC서 ‘제품 판매량을 올리고,

회사의 이미지를 제고하려면

사용자의 상상력을 북돋우는

혁신적인 디자인이 중요하다’던 그였는데요.

 

4년 동안 조용하던 호레이스가

대만의 전기 스쿠터 스타트업

‘고고로’의 CEO로 돌아왔습니다.

 

배터리 충전식이 아닌 교환식

스쿠터를 만들어서 주목받았죠.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