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 녀석이 의대에 들어갔습니다. 그게 벌써 2년 전 일인데요.   당시 이런 대화를 나눴던 기억이 납니다.   “이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