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간 카펫이 깔린 무대,

강연자 왼쪽 뒤에 걸린 대형 스크린,

무대 앞에 설치된 프롬프터,

 

강연자 오른쪽 뒤엔 크게

설치된 ‘TED’ 입간판.

 

(사진=테드)

(사진=테드)

 

익숙하신 분들이 많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발표자의 아이디어를 최대 18분 동안

공유하는 장인 TED(테드) 무대입니다.

 

테드 발표는 온오프라인에서

시청할 수 있는데요.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