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유치에 성공한 스타트업이 주의해야 할 3가지

 


*이 글은 비즈니스 인사이더 프라임

 기사를 번역·편집한 것입니다.  


 

스타트업이 투자자들로부터

1억달러(약 1200억원) 이상의 자금을 받는

‘메가그라운드’는 예전에는 드물었지만

최근 실리콘밸리에서는 비교적 흔해졌습니다. 

 

PwC와 CB Insights에 따르면

지난해 전 세계 벤처 캐피털 펀딩은

2070억달러(약 247조원)에 달했습니다.

상당한 금액이 흘러다니고 있다는 의미지요.

 

(출처=giphy)

 

스타트업은 적은 돈으로

큰 돈을 만드는 곳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1억달러, 아니 100만달러라도

투자를 받는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비즈니스 인사이더가 8명의 창업자에게 

펀딩 후 자금운용에 대해 물었습니다. 

투자를 받은 스타트업이

자금을 현명하게 쓰는 방법을 소개합니다. 

 

1. 우선순위를 명확히 정하고

과도한 채용은 피하세요

 

라이프스타일 선물 업체 Packed Party

창업한 조던 존스는

투자유치를 시작하기도 전에

나중에 마련하게 될 200만달러(약 24억원)를 

활용할 계획부터 세웠습니다.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제 6회 뉴미디어 마케팅 컨퍼런스"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비즈니스 인사이더

비즈니스 인사이더

BI PRIME은 미국 유력 경제지 '비즈니스 인사이더'의 유료 콘텐츠 브랜드입니다. 매달 10개 정도의 콘텐츠를 선별해 소개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