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최정우
삼일회계법인에서 기업 인수와 매각 자문을 하고, 아모레퍼시픽그룹 전략실에서 브랜드 인수와 전략수립을 했습니다. 옐로모바일에서 스타트업이 성장하고 유니콘이 되고 몰락하는 과정을 경험한 것을 토대로 '스타트업은 어떻게 유니콘이 되는가'를 썼습니다. 현재는 스타트업을 운영하고, 엑셀러레이팅하며 엔젤투자를 하고 있습니다.
일상에도 써먹을 수 있는 '관리회계'로 의사결정하는 법
*이 글은 외부 필자인 최정우님의 기고입니다. 저는 회계를 공부하면서 크게 두 가지 도움을 받았습니다. 첫 번째는 '재무회계'의 틀을 통하여 회사가 어떻게 작동하는지 배우게 된 것이고요. 두 번째는 '관리회계'를 통하여 합리적인 의사결정을 숫자로 어떻게 결정하는가 하는 것입니다. '회계'의 다양한 종류 우리가 일반적으로 회계라 부르는 것은 대개 재무회계죠. 재무회계는 재무상태표와 손익계산서 등을 통해 나타냅니다. 이를 통해 어떻게 회사가 자본을 조달하고 그 자본을 활용해 회사의 미래에 경제적 효익을 가져다 주는 자산을 취득했는지, 그 결과 사업성과는 어땠는지 등을 판단할 수 있죠. (참조 - '회계적 사고'를 위한 재무제표 쉽게 읽기) 이 재무회계가 일반적으로 큰 범주에서 회계라 일컬어지지만, 조금 더 분류를 세분화한다면 회계에도 여러 종류가 있습니다. 관리회계, 세무회계, 비영리회계 등입니다. 우선 오늘 제가 이야기할 관리회계는 이름 그대로 관리를 위한 회계입니다. 재무회계랑 비교해볼게요. 재무회계의 결과물인 재무제표의 주 이용자는 주주들을 포함한 회사의 이해관계자들입니다. 이와 달리 관리회계의 주 이용자는 회사 운영과 관리를 하는 회사 내부의 임직원들인데요. 즉 관리회계는 회사의 내부 의사결정을 하기 위한 회계인 셈이죠.
최정우
6일 전
'좋은 회계사'를 고르는 방법
*이 글은 외부 필자인 최정우님의 기고입니다. 주위에 아는 이는 많지만, 막상 내가 사업을 할 때 도움이 될 것인지 여부를 판단하기 어려운 존재. 회계사입니다.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최근 회계사 선발인원은 매해 1000명이 넘습니다. 그만큼 수요가 많아졌기 때문인데요. 요즘은 고수 매칭 서비스 '숨고' 같은 곳에서 활동하고 계신 회계사분들도 많이 볼 수 있더라고요. 고객 입장에서 요청서를 작성하고 견적을 받게 되는데, 과연 어떤 회계사를 선택해야 할지 고민이 될 수 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또 일단 사업을 하시는 분들도 초기단계부터 대부분 회계를 회계사에게 맡기게 되는데요. 일정규모 이상으로 성장한 경우에는 감사인으로 만나게 되고요. 혹시나 회사가 망하게 된다면 파산이나 회생을 도와주는 사람으로 회계사를 만나게 되죠. 앞서 말씀드린 것처럼 요즘은 회계사 수가 많아져 누구나 주위에 아는 회계사 또는 한 다리 건너 아는 회계사 한 명쯤은 있을 것 같은데요. 막상 이 회계사 분이 정말 뛰어난 회계사인지 혹은 나에게 도움이 될 것인지를 판단하기 어려울테죠. 저는 회계사로 커리어를 시작했고, 주위의 대부분 사람들이 회계사였기 때문에 어떤 일을 어떻게 해야 하고 어떤 식으로 회계사를 평가해야 되는지 대략적으로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정작 일을 부탁하는 기업의 대표님이나 담당자 분들은 이런 평가가 어렵죠. 그래서 오늘은 회계사에 대해 알아보고, 좋은 회계사를 찾는 방법 몇 가지 이야기해 드리려고 합니다. 회계산업 생태계 먼저 회계사가 하는 일들과 이쪽 산업이 어떻게 돌아가는지 간략히 말씀드리겠습니다.
최정우
19일 전
재무제표 분석으로 '주가 상승' 예측할 수 있을까
*이 글은 외부 필자인 최정우님의 기고입니다. 요즘 주식시장에 관심을 가지는 분들이 많습니다. 코로나로 인해 실물 경제가 심각한 영향을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현실과는 별개로 주식시장은 불타고 있어서 인 것 같은데요. 제가 주식시장 움직임을 지켜본 지 올해로 20년 정도 된 것 같습니다. 그동안 수많은 상승과 폭락이 있었고 예상치 못한 대사건들도 있었죠. 제 주위에는 주식으로 돈을 크게 불린 분들도 있고, 큰 손실을 기록한 분들도 있습니다. 그 가운데 전문 투자자가 됐다가 업종을 바꾸신 분도 있고요. 주식거래에서 의외의 재능을 발견해 아직까지 자본시장에 종사하는 분도 있습니다. 그간 많은 변화와 그것을 곁에서 지켜보면서 얻은 교훈이 한 가지 있습니다. "주가 예측은 너무나도 어렵다는 것" 하지만 시장에선 여전히 많은 전문가들이 주가를 예측하고 있죠. 증권사에서 발행하는 애널리스트들의 보고서가 있고요. 그 외 다양한 방식으로 주가가 상승하거나 하락할 것이라고 예측하는 분들이 많죠. 재무제표로 주가예측할 수 있을까 그렇다면 과연 우리도 주가를 예측할 수 있을까요? 특히 재무제표를 통해 주가를 예측할 수 있을까요? 주식시장을 연구하는 많은 분들이 재무제표가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파악하기 위해 다양한 지표들을 만들어냈습니다.
최정우
2020-12-21
'회계적 사고'를 위한 재무제표 쉽게 읽기
*이 글은 외부 필자인 최정우님의 기고입니다. '회계' 단어만 들어도 어려운데요. 회계를 구성하고 있는 용어들도 복잡하고, 들어도 무슨 말인지 알기 힘들죠. 저는 대학교 1학년 때 회계원리를 처음 배웠습니다. 당시만 해도 일본에서 넘어온 회계용어들을 그대로 해석한 알 수 없는 단어들이 교과서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었습니다. 회계를 이해하기 어려웠던 것은 비단 용어 때문만은 아니었습니다. 차변과 대변으로 이뤄진 회계처리과정 위주로 배우다보니 정작 이걸 어디에 쓰고, 어떻게 적용해야 하는지 생각해볼 일이 없더라고요. 당연한 일이긴 하죠. 사회경험이 없었을 때니까요. 이걸 통해 내가 무엇을 얻을 수 있는지도 몰랐고요. 그런데! 학생 때를 벗어나 회계법인, 대기업 등에서 일해보고 스타트업 창업까지 해보니 기업을 이해하려면 회계는 반드시! 알아야 하는 것이었습니다. 그런데! 스타트업을 운영하면서 많은 기업대표, 직원들을 만났는데요. 생각보다 회계를 잘 알지 못하더라고요. 아마 저처럼 처음 회계를 접했을 때 어려웠거나, 이걸 왜 배워야하지? 하는 생각에 굳이 시간을 내 공부할 필요성을 못 느꼈겠죠. 회계를 알아야 하는 이유 하지만 배워야 합니다. 이유가 있습니다.
최정우
2020-12-07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