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규제에 대한 ‘말말말’

규제에도 스타일이 있습니다.

 

아직 공통된 규제 안이 없는 만큼

암호화폐 시장에 대한 규제 논의는

각자의 스타일을 확연히 보여주고요.

 

‘강한 규제’와 ‘자율 규제’ 사이에

여러 갈래의 이야기가 있습니다.

중국의 경우 암호화폐에 대해

고강도 규제를 두고 있습니다.

 

작년 9월에 이미

ICO에 의한 자금조달을

전면 금지한 바 있고요.

 

올해 상반기에는

중국 내 비트코인 채굴 행위를 억제하거나

중국 내외 암호화폐 거래소에 대한 접속을

차단하는 조치까지도 도마 위에 올랐습니다.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페이스북 댓글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작성자

김지윤 기자

김지윤 기자

과학/기술을 이야기로 전달합니다. 리뷰도 하고, 공부도 하는 야매과학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