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 기고

위메프가 배달시장 진출을 선언했네요

2019.03.22 16:55

아래는 보도자료입니다!

 

——————————————————–

 

위메프가 O2O(Online to Offline) 서비스 위메프오를 통해 배달앱 서비스 시장에 진출할 계획임. 가칭 ‘위메프오 배달/픽업’

 

현재 주요 프랜차이즈 기업(전국) 및 강남·서초구 골목상권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파트너십 협상을 이어가고 있음.

 

4월 중 시범서비스 출시를 목표로 진행하고 있으며, 상황에 따라 일정 변경 가능.

 

위메프오는 지난해 9월부터 골목상권 자영업자들을 대상으로 위메프오 픽업 서비스를 진행 중. 이용자가 모바일앱으로 사전에 주문을 하고 매장에서 바로 식음료를 가져가는 방식(ex 스타벅스 사이렌오더)로 대형 브랜드만 구축 가능한 시스템을 개발, 자영업자들에게 제공함.

 

준비중인 서비스는 픽업에 배달을 더해 파트너십을 맺은 자영업자들이 픽업만, 배달만, 픽업+배달을 선택할 수 있으며, 픽업의 경우 사은품이나 추가할인 등의 혜택도 자영업자들이 선택할 수 있어 기존 배달 앱과 차별화 됨.

 

아울러 입찰, 혹은 지역 선정을 통한 광고상품을 운영하지 않음. 고객 만족도, 판매량, 거리 등을 기반으로 노출 순서를 설정할 계획.

 

위메프오 배달/픽업을 통해 주문·결제가 이뤄지면 수수료를 과금하는 방식. 수수료율은 기존 업계 수수료 대비 확연히 낮은 수준으로 책정할 예정.

 

우버이츠, 쿠팡이츠처럼 배달서비스를 직접 진행하지 않으며, 주문자와 영업점 간의 주문 중계만 진행할 계획. 이를 통해 업주들은 기존에 사용하던 배달망을 그대로 활용하면서 위메프오 배달/픽업이라는 새로운 판매루트를 추가할 수 있음.

 

위메프오 배달/픽업 파트너십에 따른 초기 비용은 없으며, 주문에 대한 사후 수수료(최저 수준)만 부담하면 되기 때문에 골목상권 자영업자들이 추가 부담 없이 판매루트를 확장할 수 있음.

 

 

댓글 (0)
Powered by RainBoard

패스워드 확인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