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허’ 익선동, ‘핫플’ 등극하고 드라마 촬영지된 비결? 글로우서울

지금 서울에서 가장 힙한

‘뉴트로(New+Retro)’성지!

 

그리고

북촌보다 먼저 지어져 100년을 버틴

서울에서 가장 오래된 한옥마을.

 

어디죠?

 

네, 익선동입니다!

 

무너져가는 한옥들이 모여있던 익선동,

지금 대한민국에서 가장 힙한 장소 중 하나죠!

 

아이유(이지은), 여진구 주연의

tvN 드라마 ‘호텔 델루나’의 촬영지도

익선동의 까페 ‘호텔 세느장’이고요.

 

 

호텔 세느장을 비롯해

음식점 ‘살라댕방콕’ ‘익동정육점’

‘심플도쿄”더썸머’ ‘살라댕다이닝’ 등의

 

감각 넘치는 공간을 통해

익선동을 ‘힙한 동네’로 만든

스타트업이 있습니다.

 

(출처=아웃스탠딩)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이제는 인재전쟁이다!"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정지혜 기자

정지혜 기자

서비스 리뷰와 스타트업 인터뷰를 주로 담당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