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 ‘인사’란 무엇일까…카카오 HR 리더와의 솔직한 대화

지난 9월 카카오는 조직의 건강한 정도를

물어보는 설문조사를 진행했습니다.

 

인사팀을 중심으로

100문항에 대한 질문지를 만들었는데요.

 

다른 업무를 하는 크루(직원)

25명이 자발적으로 업무에 동참했죠.

 

hwang01

 

일반 회사는 인사팀이 문항을 만들거나

거액을 주고 외부 컨설팅 회사에 의뢰합니다

 

“카카오 크루(직원)들이 자기 업무를 하면서

추가로 우리 카카오가 얼마나 건강한지 알아보려고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모습에 감격했어요

 

“직원들이 회사를 위해 노력하는 모습은

구글보다 카카오가  뛰어나다고 생각해요

 

(황성현 카카오 People & Culture 부사장)

 

PPT

“그런데 반대로 회사 평가 질문을 

직원 스스로 만들면 전문성은 떨어지지 않나요?”

 

hwang01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지식콘텐츠, 잘 만들고 잘 알리는 방법!"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페이스북 댓글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최준호 기자

최준호 기자

아웃스탠딩 최준호 기자입니다.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