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신

웹드라마 제작사 와이낫미디어, 105억원 투자유치

2019.07.09 23:21

뉴미디어 콘텐츠 기업 ‘와이낫미디어’(대표 이민석)가 105억원의 시리즈B 투자를 유치했다.

 

기존 주주인 KB인베스트먼트가 리드한 이번 라운드에는 KTB네트워크, SL인베스트먼트 등이 새롭게 합류했으며, 화이인베스트먼트-ID벤처스를 비롯한 기존의 시리즈A 투자사 전원이 후속 투자에 참여했다.

 

유튜브 채널 기반 웹드라마 회사로 성장한 와이낫미디어는 중국 텐센트, 일본 스마트뉴스, 인도네시아 텔콤셀 등에 자체 채널을 확보해 콘텐츠를 정규 유통하고 있으며, 국내외 유력 TV 및 OTT 플랫폼에도 다수의 인기 콘텐츠를 공급해 왔다.

 

와이낫미디어 이민석 대표는 “와이낫미디어는 쇼트폼(Short-Form) 콘텐츠를 중심으로 시청자들에게 사랑받는 콘텐츠 브랜드로 자리잡았다”며 “이번 투자를 계기로 콘텐츠 제작, 비즈니스 모델 강화, 글로벌 사업 확장 등 회사의 성장 동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금번 투자를 주도한 KB인베스트먼트 임원진 본부장은 “디지털과 모바일로 재편된 콘텐츠 환경에서 와이낫미디어에는 무한한 기회와 잠재력이 있다”라며 “산업과 국가의 경계를 넘나들며 콘텐츠 프랜차이즈를 구축해 나가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앞으로의 적극적인 뒷받침을 약속했다.

 

와이낫미디어는 2016년에 창업한 이래, 웹드라마 최초로 1억뷰를 넘긴 <전지적 짝사랑 시점>을 비롯하여, <사당보다 먼 의정부보다 가까운>, <오피스워치>, <#좋맛탱>, <리얼 하이 로맨스> 등 다수의 히트 드라마와 예능 콘텐츠를 제작하여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또한, 서울시가 조성한 혁신성장펀드의 문화콘텐츠 부문1호 투자기업으로 선정되는 등 뉴미디어 분야의 혁신적 성과와 역량을 인정받았다.

 

 

댓글 (0)
Powered by RainBoard

패스워드 확인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