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노클 vs. 프로퍼블리카, 너무 다른 디지털 전략!

m1

 

"사업 초기부터 우리는 전 세계가

컴퓨터 화면 안에만 존재한다고 믿는

디지털 중심의 사고방식을 가진 

27살 애송이들에게는 모노클을

팔지 않겠다고 마음 먹었습니다"

 

(타일러 브륄레)

 

인쇄 매체의 미래에 대한 암울한 전망이

시간이 갈수록 늘어나는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참조 - 경영난에 빠진 잡지들, 잇따라 휴간)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페이스북 댓글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작성자

윤성원 기자

윤성원 기자

독자 여러분이 무엇을 필요로 하는지 고민하고, 그것을 찾기 위해 먼저 다가가는 기자가 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