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를 알려면 먼저 한성숙 대표를 알아야

 


*본 포스팅은 동영상 콘텐츠로서

최소한의 텍스트만이 제공됩니다.


 

 

네이버 한성숙 대표가 취임한지

어느덧 2년이 훌쩍 넘었습니다.

 

지금까지 네이버가

사회 전반에 끼친 영향력 만큼

다양한 전망도 나오고 있는데요.

 

전망 이전에 지금까지의 네이버를

잘 이해하는 것이 필요한 것 같습니다.

 

한성숙 대표가 어떤 사람이며

어떤 숙제를 갖고 있는지

상단에 있는 영상을 통해 확인해보세요.

 

그리고 더 자세한 내용을 텍스트로

보고 싶다면 아래 링크를 클릭해주세요.

 

(참조 – ‘한성숙의 네이버’를 이해하기 위한 일곱 가지 키워드)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이제는 인재전쟁이다!"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1

  1. MyungHyun

    프리미엄 구독자는 안하지만 뉴스레터로 오는 기사 전부 다 클릭해서 보는데요.
    현재 포스트 같은 영상 들어간 포스트에서 영상은 한번도 클릭한적이 없어요.
    썸네일이 진짜 너무 구려요…내용에 기대감을 전혀 주지 않아요..
    한성숙이 누구인지 썸네일에 다 써있는데, 굳이 클릭해서 볼 이유가 있나요..?
    40-50대 아저씨들을 타겟으로 한 포스트 같아요.
    처음으로 영상도 봤는데, 구성과 기획이..가짜뉴스나 가쉽뉴스 이미지 모아서 전달하는 유튜브 채널 같아요.
    유튜브로 처음 이 영상을 접하는 사람들은 아웃스탠딩이 뭔지도 모르는 사람이 태반이 넘을텐데, 신뢰성이나 차별점이 다른 그냥 찌라시 채널과 비교해서 전혀 보이지 않아요..
    유튜브가 캐릭터 구축하는 시대로 넘어간지 좀 되지 않았나요..
    진행자라도 뽑아서 진행하시는게 어떨까 싶네요..
    인력과 시간은 소모하면서 컨텐츠는 안터질거 같아요.

    개인적으로 뉴스레터에 안들어갔으면 하는 컨텐츠여서 건의드립니다.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정의민 기자

정의민 기자

글과 영상 사이에서 저널리즘을 고민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