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IT기업들이 생산성 앱을 인수하는 이유는?

능글_수정

“너 '포켓(Pocket)' 알아?”

 

천진난만

“알지 그거! 지금은 읽을 시간은 없는데,

정말 좋은 콘텐츠라서 나중에 꼭 읽고 싶은 걸,

저장하는 서비스잖아?~”

 

놀람_수정

“오호 좀 아는데? 그럼 '트렐로(Trello)'는 알아?”

 

기본

“그것도 잘 알지. 에헴! 내가 스타트업 몇 년 차인데!

그거 팀원들이랑 같이 일할 때 써봤어.

각자 자신이 무엇을 하고 있는지

보드 형태로 공유할 수 있는 거잖아~”

 

웃음_수정

 “그럼 그건 알아? 두 서비스 올해 다 다 엑싯했다?”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페이스북 댓글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작성자

이수경

이수경 기자

'공대나온 여자'입니다. 업무 생산성을 높이는 다양한 전략과 도구에 관심이 많습니다. 인공지능과 같은 신기술을 쉽고 재밌게 쓰는 게 유일한 목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