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천기누설’ 발주만 하면 돈을 주는 ‘장려금’의 세계

 


*이 글은 외부 필자인

봉달호님의 기고입니다. 


 

 

편의점 ‘천기누설’ ①

 

편의점에는 늘 다양한 신상품이 자태를 뽐냅니다.

편의점에는 왜 신상품이 많을까?

편의점 주요 고객층이 20~30대이기 때문입니다.

 

새로운 트렌드에 민감한 고객이 주로 찾다 보니

오프라인 유통채널 가운데 편의점은

신상품이 가장 먼저 들어가는 루트로 통합니다.

 

(출처=필자)

 

제조사 입장에서는 적잖은 광고비를 투입하는 것보다

제품을 직접 눈으로 보여주고 체험하도록 해

입소문을 내는 것이 더욱 효과가 있으니까요.

SNS 사용자가 늘어나면서 이러한 마케팅 기법은

갈수록 확대되는 것 같습니다.

 

그럼 편의점 프랜차이즈마다

매월 쏟아내는 신상품은 몇 개나 될까?

 

계절마다 회사마다 다르겠지만

제가 가맹한 브랜드에서 7월 내놓은

신상품 숫자를 세어보니 대략 120종 정도 되네요.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이제는 인재전쟁이다!"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2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봉달호

봉달호

편의점을 7년째 운영하고 있습니다. 에세이 '매일 갑니다, 편의점'으로 '편의점 작가'라는 별명을 얻게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