넛츠컴퍼니

“너 좋자고 일하지, 회사 좋으라고 일하니;;”

샤로수길의 한 맥주가게.   한 여성분이 문을 열고 들어옵니다. 핀테크 스타트업 ‘넛츠플래닛’에서 2년째 일하고 있는 […]

작성자
김지윤 기자

김지윤 기자

김 상무의 성공비결은 똑똑한 후배에게 잘하는 것?

여기는 넛츠컴퍼니 근처 스타벅스. 차장급 실무자 3명과 과장급 실무자 1명이 모여 회사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고 있는데요. (사진=스타벅스) 오늘의 주제는얼마 […]

작성자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팀원들이 너무 미워보여요. 어떡하죠?”

여기는 넛츠컴퍼니 사옥 근처 선술집.   (사진=위키피디아)   한 명의 시니어 직원이 화가 난 듯 […]

작성자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장발장의 마음이 아닙니다. 창업자의 욕심일 뿐입니다”

여기는 요즘 잘 나가는 여행 스타트업,’모바일투어’ 회의실입니다. 한 젊은 남자와 중년의 신사가뭔가 긴밀하게 이야기를 나누고 있네요. (사진=아웃스탠딩) 5년 […]

작성자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네이버 출신 너무 좋아하지마. 케이스바이케이스니까”

여기는 판교역 근처 선술집.  직장 선후배 사이였던 스타트업 창업자 두 사람이 만나오랜만에 술잔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사진=네이버) 잠깐 소개를 […]

작성자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기껏 가르쳐 놓았더니.. 뭐? 경쟁사로 이직한다고?”

여기는 중소 IT기업, 롤리폴리의 전략기획팀.   (사진=아웃스탠딩) 롤리폴리는 비록 큰 회사는 아니지만탄탄한 비즈니스 모델을 기반으로20년 가까이 사업을 […]

작성자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스타트업 하는 불효자는 웁니다. ㅜㅜ”

넛츠컴퍼니 서비스2본부에서개발자로 근무하는 김만성 대리. (사진=아웃스탠딩) 요즘 아주 마음이 싱숭생숭합니다. 왜냐면 얼마 전 대학선배로부터공동창업하자는 제안을 받았기 때문이죠. 쉽게 말해 […]

작성자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대표가 이상하거나 직원들이 일을 안하면 이직하지마”

넛츠컴퍼니 비즈니스본부에 근무하는김똘똘 과장은 요즘 마음이 싱숭생숭합니다. (사진=아웃스탠딩) 지인으로부터 매력적인 제안을 받았기 때문이죠. 무슨 제안이냐고요? 스타트업 기업인 ‘조아요(ZOAYO)’로부터받은 이직제안입니다.  직급은 […]

작성자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왜냐면 우리가 원하는 사람은 입기획자가 아니거든”

여기는 넛츠컴퍼니 사무실. (사진=아웃스탠딩) 저녁시간이 가까이 됐음에도 불구하고 인사팀 조직원 전부가 매달려하나의 업무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음.. 대체 무슨 일이이길래. 사실 […]

작성자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오빠, 나 결정했어. B사로 이직할거야”

여기는 도심가 한 커피숍. (사진=엔젤리너스) 커플로 보이는 두 남녀가심각하게 이야기를 나누고 있습니다. 풋풋한 연애 초창기는 아닌 듯 같고결혼적령기의 […]

작성자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위임을 하지 못하면 관리자가 아니야”

여기는 국내 유수 IT대기업,넛츠컴퍼니 본사사옥 휴게실. (사진=아웃스탠딩) 한 30대 후반 남성이 초조한 눈빛과 몸집으로다른 한 사람을 기다리고 […]

작성자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네? 박용호 이사가 회사를 떠난다고요?”

 여기는 국내 유수 IT대기업‘넛츠컴퍼니’ 본사사옥 휴게실.  김똘똘 대리가 부서선배와 점심을 마치고 올라오니다소 심각한 표정으로 수근대는 무리가 […]

작성자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부장님, 말씀드릴 게 있습니다. 저 퇴사할게요”

 여기는 국내 유수 IT대기업‘넛츠컴퍼니’ 본사사옥. 평소 총기 넘치고 일 잘하는 여직원,박슬기 대리의 표정이 심상치 않습니다. 무언가에 쫓기고 […]

작성자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