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호빵
편의점 호빵 성수기는 가을?
*이 글은 외부 필자인 봉달호님의 기고입니다. 편의점 점주들이 가장 싫어하는 계절은 언제일까요? 답은 ‘겨울’입니다. 점포마다 차이가 있긴 하지만 사계절 가운데 매출이 가장 낮은 계절이 겨울이기 때문입니다. (참조 - 편의점 창업과 계절별 매출) 왜 겨울에는 편의점 매출이 좋지 않을까요? 역시 여러 가지 이유가 있지만 먼저 ‘음료수’ 때문입니다. 편의점 식품군 매출 가운데 음료가 차지하는 비중이 높고, 음료는 마진율도 높은 편인데, 겨울에는 차가운 음료수를 마시는 사람이 줄잖아요. 따라서 매출과 매출이익 모두 감소합니다. 또 겨울에는 사람들의 이동이 줄어듭니다. 날씨가 추워지면 밖으로 담배 피우러 나가는 것조차 귀찮아지잖아요. 그래서 담배 매출이 줄고, 제반 다른 상품의 매출도 함께 줄어들게 됩니다. 호빵의 성수기는? 자, 그럼 다른 문제를 내보겠습니다. ‘편의점 겨울 상품’ 하면 무엇이 떠오르나요? 네, 그렇습니다. 호빵입니다. 그럼 호빵이 가장 많이 팔리는 달은 ‘몇 월’일까요? 12월? 1월? 호빵이 가장 많이 팔리는 달은 물론 12월입니다. 하지만 사람들의 일반적인 상식을 벗어나는 통계가 하나 있습니다. 편의점 호빵 기계는 매년 10월 초부터 설치되기 시작하는데요, 10~11월 사이 판매되는 호빵이 연간 판매량의 40% 정도를 차지합니다. 의외죠? 두 가지 이유 때문에 그렇습니다. 호빵 판매 개시 기념으로 10월에 대대적인 판촉 이벤트를 하는 탓도 있지만, 사람들은 날씨가 본격적으로 변화하기 이전에 특정한 계절에 미리 반응하는 측면이 있기 때문입니다. 예컨대 아이스크림의 경우도 그렇습니다. 아이스크림이 가장 많이 팔리는 달은 물론 8월입니다. 하지만 5~6월에도 꽤 많은 아이스크림이 팔립니다. 오히려 날씨가 너무 더워지면 아이스크림 판매가 주춤하고, 바로 그 직전에 아이스크림 판매량이 절정을 이룹니다. 저는 비록 작은 편의점을 운영하고 있지만 사람들의 소비패턴을 보면서 참 신기한 점을 많이 발견합니다.
봉달호
2019-09-27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