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이 착해져야 하는 이유

훈남 뮤지션 존박은 방송에서

“모르는 이성이 접근한다면 어떻게 하겠냐”는

질문에 다음과 같이 대답을 했습니다.

 

착기1

 

“처음 봤는데 들이대는 분들?

저는 그런 분들을 기자라고 생각해요”

 

“만약 나한테 손을 얹거나

적극적으로 다가오면 화장실로 도망가요”

 

물음표

“왜요?”

 

착기1

 

“무서워서요. 한방에 훅 가기 싫거든요”

 

(사진=KBS)

(사진=KBS)

 

인터넷은 사회를 투명하게 만든다! 

 

이 이야기를 들으니 어떤 생각이 드나요?

추가로 체험을 하려면 가입 및 로그인해주세요.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싶다면 프리미엄 결제해주세요.

페이스북 댓글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안녕하세요. 최용식 기자입니다. 기업 및 산업에 대한 기사를 자주 쓰고요. 사람과 돈의 흐름에도 관심이 많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