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일에 감춰졌던 ‘옐로금융’, 실체가 서서히 드러나다

옐로금융그룹

 

2016-01-13 20;16;11 

 

이상혁 옐로모바일 대표
최대주주로 있고

 

DS투자자문 운용이사 출신
박상영 대표가 경영권을
행사하고 있는 회사.

 

옐로금융그룹은 스스로를 

데이터에 기반 개인화 맞춤

금융 큐레이션을 하는
핀테크 스타트업이라고 설명하는데요.

 

(참고-금융을 바꿀 ‘핀테크’ 바로 알기)

 

DSC인베스트먼트와
해외 투자자들이 투자한
시리즈A 투자금만 1000억원에
달하는 초대형(?) 스타트업이죠.

 

그런데 외부에서 옐로금융그룹을

보는 시각은

 

화남_수정

“스토리만 있고,

실제 비즈니스는 안 보인다!”

 

“핀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거품의 산물이다!”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지식콘텐츠, 잘 만들고 잘 알리는 방법!"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페이스북 댓글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최준호 기자

최준호 기자

아웃스탠딩 최준호 기자입니다.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