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부트캠프 후기 “스타트업이여, 살아남아 게임 체인저가 돼라!”

화남

“여어, 최 기자!

너 일본에서 놀고 왔다는 

소리가 들리더라?”

 

헐

“놀다니요!!!”

 

“앞으로 더 좋은 기사를

쓰기 위해 견문을 넓히고,

한국 스타트업의 일본 진출기를

옆에서 지켜보기 위해…”

 

슬픔

“네 폰에서 나온

이 사진들은 뭐야 ㅋㅋㅋㅋ”

 

(사진 = 기자 스마트폰)

(사진 = 기자 스마트폰)

 

“건담 카페? AKB48??”

 

쓸쓸한뒷모습

“저기 취향 존중과 사생활 보호 좀 ㅜㅜ”

 

“물론 중간에 잠시 일본 분위기를 

느끼고 싶어 좀 돌아다니긴 했어요”

 

올리신 사진 오른쪽 하단

지하철을 탔을 때를 자세히 보세요!

이제 일본인들도 대부분 

스마트폰 보고 있었어요”

 

(사진 = 기자 스마트폰)

(사진 = 기자 스마트폰)

 

이젠 일본 사람들은 지하철에서

책을 많이 읽는다는 말은 못할 듯!”

 “이런 현장을 직접 찾아다녀…ㅆ”

 

한숨

“…네 변명은 여기까지 듣고

본론으로 넘어가지”

 

“부트캠프라는 게 좋은 스타트업들을

2015 재팬부트캠프에

좋은 스타트업이 많이 참가했다는

소식을 들었는데 말야”

 

PPT

“네, 맞아요. 저도 데모데이에 참가해

발표하는 걸 들어보고 깜짝 놀랐습니다.

뭔가 변화의 기운이 느껴지더라고요

 

행사장 전경, 사진 = 아웃스탠딩)

(행사장 전경, 사진 = 아웃스탠딩)

추가로 체험을 하려면 가입 및 로그인해주세요.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싶다면 프리미엄 결제해주세요.

페이스북 댓글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최준호 기자

최준호 기자

아웃스탠딩 최준호 기자입니다.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