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처 취재 5년, 마주했던 불편한 진실 7가지

스타트업은 새로운 사업 모델,

시장을 만들어가는 과정에서

우리 사회를 단계

발전시켜 것이라는 기대를 많이 받습니다.

 

자유롭고 주도적인

스타트업들의 기업 문화는

 

딱딱하고 권위적인 대기업 기업문화에

염증을 느낀 이들에겐 탈출구로 보이기도 하죠.

 

웃음

“저도 막연한 기대로 시작했던

벤처 업체 취재가 5년이 넘었는데요”

 

“밝은 면이 있으면 어두운 면도 있는 법.

이번엔 좀 불편한 이야기를 해볼까 합니다”

 

“스타트업 기업이 생존해

유니콘(1 가치 기업) 되는 건”

 

“평생 도시에 살던 사람이

어느 갑자기 정글에 떨어져

살아남는 것과도 비슷한 확률일 것입니다”

 

“극소수의 성공 사례가 알려지지만 

실제로는 비상식적인 일들이

비일비재한 곳이 벤처업계의 현실이죠.

 

“이번에는 처음 벤처기업을

취재하기 전 가졌던  막연한 기대를

흔들어 놓은 현실 이야기 풀어보려 합니다”

 

1. ‘개판’ 아닌 스타트업은 거의 드물다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이제는 인재전쟁이다!"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페이스북 댓글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최준호 기자

최준호 기자

아웃스탠딩 최준호 기자입니다.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