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의 ‘가까운’ 미래, 아마존고

지난 1월 말에 미국 시애틀에서

아마존고가 활짝 열렸습니다.

 

아마존고는 계산대에 줄 서서

기다릴 필요 없는 편의점으로

이미 유명한 곳인데요.

 

2016년까지만 해도 아마존

직원들에게만 공개된 곳이었는데

지난 1월에 대중 일반에 공개됐어요.

 

(참조 – 아마존의 오프라인 매장은 어떤 모습일까)

 

어떻게 작동하는지 간단히 보자면

 

일단 입구에서 주황색 아마존고

쇼핑백을 받은 후 아마존고 앱을 깝니다.

그러면 화면에 통행용 QR코드가 뜹니다.

마치 회사 출근용 출입증과 비슷합니다.

 

살 물건을 모두 가방에 담은 후 나서면

입장할 때 연동됐던 아마존 계정을 통해

자동으로 계산이 이뤄집니다.

 

물건을 집어서 가방에 넣으면

선반의 센서와 천장에 달린 카메라가

누가, 무엇을 담아 가는지 확인합니다.

 

황당

“만약에 사려고 물건을 집었다가

다시 내려놨는데.. 결제되진 않겠죠?”

 

웃음

“네. 선반에 다시 내려놓을 경우

시스템에서 해당 인물이 해당 물품을

구매하지 않은 것으로 인식합니다”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지식콘텐츠, 잘 만들고 잘 알리는 방법!"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페이스북 댓글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김지윤 기자

김지윤 기자

과학/기술을 이야기로 전달합니다. 리뷰도 하고, 공부도 하는 야매과학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