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두 AI 인식수준은 어디까지 와있나

7월 4일 [2018 바이두 AI 개발자대회]가 

베이징에서 열렸습니다.

 

(사진= 바이두)

 

바이두 AI 개발자대회는

2017년에 처음으로 열렸으며

이번이 두 번째인데요.

 

바이두 회장 리옌훙이

2017년 5월 ‘인공지능에 올인’을 선포한 이래

AI 개발성과를 보여주는 대회라 할 수 있죠.

 

지난해는 바이두 인공지능 사업의

밑그림을 보여줬다면

올해는 얼마나 더 ‘인공지능’다워 졌는지

보여준 대회라 할 수 있습니다.

 

이번 대회서 바이두 인공지능의 핵심인

바이두 브레인이 3.0 버전을 출시했는데요.

 

이번 업그레이드 주요 내용이 바로

[다중모달 정보 의미에 대한 심층 이해]입니다.

 

*중국어 원문과 영문번역

多模态深度语义理解

Multimodal depth semantic understanding

 

이에 대해 바이두 부총재이며

AI 플랫폼 개발그룹(AIG) 총책임자인

왕하이펑(王海峰)은 아래와 같이 설명했는데요.

 

“텍스트, 음성, 이미지, 동영상 등

다양한 형태의 정보들을 입력하여

똑바로 듣고, 볼 수 있는 것은 물론

그 뒤에 숨겨진 의미까지 이해하고”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지식콘텐츠, 잘 만들고 잘 알리는 방법!"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1

  1. 김가원

    오 정말 신기하네요 인공지능이 빠른속도로 진화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국내에도 AI에 집중되어 괄목할 만한 성장을 하는 기업 또는 스타트업이 있을까요?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이송운 기자

이송운 기자

한국과 중국 사이에서 정확하고 객관적인 전달자가 되고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