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리소프트 사태’가 비즈니스맨들에게 주는 교훈

지난 2월17일은 유튜브 어린 이용자에게

청천벽력과 같은 날이었을 겁니다.

 

유명 콘텐츠 크리에이터인 강혜진씨가

자신이 담당하고 있는 캐릭터 ‘캐리’의

연기자 변경 사실을 발표했기 때문입니다.

 

널리 알려진 것처럼 ‘캐리와장난감친구들’은

국내 최고의 키즈 콘텐츠 유튜브 채널입니다.

 

(사진=캐리소프트)

(사진=캐리소프트)

 

100만명이 넘는 구독자수와

수십억건의 조회수를 기록하고 있죠.

 

심지어 ‘한국전파진흥협회’ 보고서에 따르면

국내 유튜브 전 채널 중 트래픽과 광고수익 모두

최상위권을 찍고 있는데요. 

 

(사진=전파진흥원)

(사진=한국전파진흥협회)

 

그야말로 ‘캐통령’이라는 말이

아깝지 않을 정도입니다.

 

하지만 이제 구독자들은 더이상

유튜브 캐리와장난감친구들 채널에서

강혜진씨를 볼 수 없게 됐습니다. 

 

그 반발은 엄청 났죠. 개편 알림영상은 물론

후속으로 업로드된 영상에서는

‘싫어요’ 표시와 항의댓글이 어마어마하게 달렸고요.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유튜브 인사이트!"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페이스북 댓글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안녕하세요. 최용식 기자입니다. 기업 및 산업에 대한 기사를 자주 쓰고요. 사람과 돈의 흐름에도 관심이 많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