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바른 이직법에 대한 단상

직장인들은 언제 이직을 모색할까요? 

크게 다섯 가지 경우로 나눌 수 있습니다. 

 

1. 1~3년차 현 직장이 마음에 들지 않아서

 

기본

첫 번째는 “어느 정도 만족스럽긴 해.

하지만 더 좋은 곳을 갈 수 있을 것 같고

아직 나이도 젊으니 다시 신입지원을 하자”

 

흔히 말하는 공채 마지노선

남자 30살, 여자 28살을 넘지 않는다면

꽤 나쁘지 않은 선택인 것 같습니다.

 

이건아니야

두 번째는 “들어가고 봤더니

근무환경과 조직문화가 너무 좋지 않네”

 

이것은 답이 명확하죠. 가급적

빨리 옮기는 게 맞다고 생각합니다.

 

2. 3~7년차 더 좋은 곳에서 오퍼를 받아서

 

(사진=영화 스타십트루퍼스)

(사진=영화 스타십트루퍼스)

 

어느 업종이든지

업계 선두회사 혹은 유망회사는 

젊고 똘똘한 경력직원을 뽑으려고 합니다.

 

가장 가성비가 좋기 때문이죠.

 

어느 정도 일을 배웠고,

체력도 좋고, 조직감도 있고, 

적은 연봉으로 고용이 가능합니다.

 

이러한 경우 이직자 입장에서도

별다른 실수를 하지 않는 이상

가장 만족도가 높은 케이스라고 봅니다. 

 

커리어를 높일 수 있는

가장 좋은 기회이기도 하고요.

 

3. 5~10년차 새로운 길을 모색하기 위해서

 

(사진=게임 대항해시대 온라인)

(사진=게임 대항해시대 온라인)

추가로 체험을 하려면 가입 및 로그인해주세요.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싶다면 프리미엄 결제해주세요.

페이스북 댓글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안녕하세요. 최용식 기자입니다. 기업 및 산업에 대한 기사를 자주 쓰고요. 사람과 돈의 흐름에도 관심이 많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