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이커머스 트렌드를 이끌 3개 키워드

이커머스는 중국 IT산업 발전의

핵심 엔진 중 하나입니다.

 

알리바바, 징둥 같은 거물기업이 나타났고요.

중국인들의 소비패턴도 엄청나게 바뀌었죠.

 

중국 통계국 2017년 발표자료에 의하면

온라인 상품(소비재) 소매(零售)규모는

 932조원(5조 4806억위안) 달했으며

전체 소매시장의 15%를 차지했습니다.

 

2010년 2.9%밖에 안되던 것을 감안하면

엄청난 발전속도라 할 수 있죠.

 

(참조 – 중국 통계국 통계자료)

 

(이 숫자는 미국에서 2017년 12%,

한국은 최근 17.8% 기록했죠)

 

(참조 – 통계청 2018년 4월 온라인쇼핑동향)

 

이제 여느 유통거물보다 더 커진

중국 이커머스 기업들은 오프라인까지 손대며

중국 유통전반을 혁신하겠다고 하는데요.

 

알리바바 회장 마윈이

2016년에 제기한 ‘신소매(新零售)’ 개념과

 

(참조 – 알리바바 신소매 사례)

 

지난 해 징둥 류챵둥 회장이

제기한 ‘무경계소매(无界零售)’도

이런 취지에서 나온 것이죠.

 

최근 중국 경제가 안정적으로 발전하면서

일반 국민들의 소득수준도 많이 높아졌는데요.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유튜브 인사이트!"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이송운 기자

이송운 기자

한국과 중국 사이에서 정확하고 객관적인 전달자가 되고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