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법인설립 전에 고려할 점들

 


*이 글은 외부 필자인

이택경님의 기고입니다. 


 

이번 글에서는 스타트업의

법인설립과 등록요건 관련해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첫 단추를 잘 꿰지 않으면

이후 상당한 시행착오를 겪을 수 있습니다.

 

제가 스타트업을 지켜보고 조언하며 경험한

법인설립과 등록요건에 대해

주의해야 할 점 몇 가지를 말씀드리겠습니다.

 

1. 법인설립, 서두를 필요 없다

 

간혹 법인이 설립되지 않은 스타트업은

투자유치에 문제가 있냐고 문의하기도 하는데

 

전혀 문제가 없습니다.

 

매쉬업엔젤스가 투자할 때 해당 스타트업의

첫 번째 투자자가 되는 경우가 대다수인데,

개인사업자 형태거나 혹은 아예 사업자 등록이 안 돼 있으면

투자가 확정되고 나서야 법인설립을 진행하기도 됩니다.

 

법인설립부터 서두르는 스타트업도 있는데

그에 따른 책임도 함께 고려해야 합니다.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유튜브 인사이트!"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이택경

이택경

1995년 이재웅 대표와 함께 다음을 창업했고 CTO/C&C 본부장을 역임했습니다. 2010년 권도균 대표 등과 함께 프라이머를 창업해 공동대표를 지냈습니다. 2013년에 매쉬업엔젤스를 결성해 현재 대표 파트너이자 연세대학교 컴퓨터과학과 겸임교수로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