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들어온 돈이 없는데 세금을 내라고요?” 회계와 세법의 차이

 


*이 글은 외부 필자인

홍용준 회계법인 지평 공인회계사님의 글입니다. 


 

이번 글에서는 

회계와 세법을 모르는 창업자들은

쉽게 납득하기 어려운 주제를

이야기해 보려고 합니다.

 

직업적 특성상 저는 연초에

회계감사, 법인세 신고 업무로 굉장히 바쁩니다.

 

2019년 3월 31일까지 2018년 손익에 대해

법인세를 신고하고 납부해야 하는데요.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작성자

홍용준

홍용준

삼일회계법인에서 회계사 생활을 시작해 현재는 회계법인 지평에서 근무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파이브락스, 직방 등 많은 스타트업, 벤처기업의 회계감사, M&A 자문, 세무 자문 등을 수행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