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은 험하고 난 소중하니까!”.. 무인택배함 쓰는 2030 여성들

송 다이어리

그 여자(고객) 그 남자(택배기사)

 

 

*아래 내용은

스마일박스 사용 2년차 20대 후반 여성고객과

스마일배송 전담 택배기사와의 인터뷰 및

취재 내용에 설문 결과 등을 가미하여 재구성했습니다.

 

프롤로그

 

2017년 28년 인생 처음으로 독립해

낙성대의 한 원룸빌라에 자리잡기까지

우여곡절이 얼마나 많았는지 모른다.

 

그래…

엄빠 설득하는 게 제일 큰 고비였지.

 

“배달 음식 절대 시켜 먹지 마라”

 

“택배도 시키지마, 얘! 세상이 얼마나 무서운데.

그 빌라엔 상주 경비원도 없잖아”

 

“아, 알았어, 알았어, 알았다고~♩♬”

(독립에 들떠서 잘 들리지 않음)

 

처음엔 엄빠 말대루 배달도 택배도 안시켰지만

직장생활 하면서 어디 그게 쉽나…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지식콘텐츠, 잘 만들고 잘 알리는 방법!"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2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정지혜 기자

정지혜 기자

트렌드, 커머스, 대중문화, 서비스 리뷰와 스타트업 인터뷰를 주로 담당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