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세븐, 창업 2년 만에 매출 1000억원을 찍은 회사

제가 처음 에너지세븐을 접하게 된 것은

‘차세대 벤처연합’을 표방하는

오백볼트와 인터뷰를 진행하면서입니다.

 

당시 김충범 대표는 그룹 안에서

가장 눈부신 사업성과를 내는 회사로

에너지세븐을 꼽았는데요.

 

(사진=500볼트)

(사진=500볼트)

 

(참조 – 500볼트 “우리의 비전은 패스트엑싯플랫폼”)

 

평소 어떤 회사인가 눈여겨보다가

신뢰를 거두게 된 계기가 있었습니다.

 

첫 번째는 2015년 실적보고서를 보니

김 대표가 이야기한 것보다 훨씬 낮았습니다.

 

오백볼트측이 말하는 예상매출은 1200억원

실제 실적보고서에 적힌 매출은 150억원.

 

두 번째는 영국 투자사인 아케론캐피탈로부터

350억원을 투자받았다고 보도자료를 뿌렸으나

나중에 딜이 안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참조 – ‘유류업계의 우버’ 500V 에너지세븐, 英서 3000만불 투자유치)

 

그래서 저는 공식발표한 내용이 잘못됐다면

어떤 경로를 통해서라도 정정하는 게 맞다,

 

그렇게 하지 않으면

허위공시와 다를 게 뭐가 있냐,

 

보도자료 믿고 쓴 언론사 바보 만드는 거고

스스로 신뢰를 떨어뜨린 것이라는 뜻을

페이스북을 통해 밝힌 바 있는데요.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유튜브 인사이트!"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페이스북 댓글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안녕하세요. 최용식 기자입니다. 기업 및 산업에 대한 기사를 자주 쓰고요. 사람과 돈의 흐름에도 관심이 많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