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면인식 기술이 받는 도전

최근 안면인식 기술 규제 요구가

업계, 학계서 확산하고 있습니다.

 

(사진 = 마이크로소프트)

 

지난 6일 인공지능 연구조직인

AI 나우는 보고서를 통해서

안면인식 기술에 ‘엄격한 규제’가

필요하다고 주장했고요.

 

(참조 – AI 나우 리포트 2018)

 

같은 날 브래드 스미스 마이크로소프트 사장

미국 워싱턴 브루킹스 연구소 연설을 통해

안면인식 규제의 필요성을 역설합니다.

 

(참조 – 안면인식: 이제 행동이 필요할 때)

 

지난 11일 알고리즘 저스티스 리그

조지타운대 법률센터 산하에 있는

프라이버시와 기술 센터에선 

‘안전한 얼굴 서약(Safe Face Pledge)’을

발표했습니다.

 

(참조 – 안전한 얼굴 서약)

 

 

갑자기 기술 규제 요구가 동시에

집중된 배경이 궁금해지는데요.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이제는 인재전쟁이다!"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박민영 기자

박민영 기자

글로벌 IT, 스타트업을 담당합니다. 독자의 궁금증을 먼저 탐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