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중고 패션 산업이 글로벌하게 잘 되는 몇 가지 이유

지금 가장 글로벌하게 핫한 인물은

스웨덴 환경운동가

그레타 툰베리일 겁니다.

 

 

툰베리는 지구의 환경 파괴에 미온적으로 대응하는

기성세대에 반항하는 의미로 등교거부를 했고요.

 

이는 트위터를 통해 진보적인 청소년들 사이에

일파만파 퍼져 나가기 시작했습니다.

 

그런데 말이죠.

왜 이렇게 큰 파장을 일으켰을까요?

단지 의미있는 행동이라서?

 

여기서 새로운 질문을 하나 던져봅니다.

혹시 ‘에코섹시’란 말 들어보셨나요?

 

중고품을 사거나 친환경 소재로 만든 제품,

업사이클링한 제품을 구입하는 등

환경을 보호하는 소비를 가리키는 신조어인데요.

 

쉽게 말해 환경을 생각하는 소비행위를 가리켜

‘섹시하다(멋지다/힙하다)’라고 하는 겁니다.

 

그레타 툰베리의 등교 거부 캠페인이

이토록 큰 호응을 얻어낸 원인 역시

에코섹시와 일맥상통한다고 보는데요.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유튜브 인사이트!"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정지혜 기자

정지혜 기자

트렌드, 커머스, 대중문화, 서비스 리뷰와 스타트업 인터뷰를 주로 담당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