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인이 말하는 ‘유튜버’의 매력 3가지

 

y1

 

“(누가) ‘개그맨이

꿈이라고 하는 사람이 있는데, 

어떻게 해야 해요?’라고 해서,

 

저는 차라리

‘크리에이터’를 하라고

솔직하게 말씀을 드렸습니다”

 

“(요즘) 저는

개인적으로 ‘개그맨’보다

‘크리에이터’를 추천하는 편입니다”

 

(‘좋아서 하는 채널’ 운영자, 강유미)

 

연예인 강유미 씨가

유튜브 행사장에서 한 말인데요.

 

(사진=pixabay.com)

(사진=pixabay.com)

 

1인 방송을 포함한

‘온라인/모바일 콘텐츠 시장’에 대한

관심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참조 – “엄마, 나 유튜버 할래요! 커서 말고 지금 당장(!)”)

 

(참조 – 샌드박스네트워크 도티 “지금은 콘텐츠 크리에이터의 시대!”)

 

jj2

(사진=이수현 ♡.♡)

 

특히 연예인들의 유튜브 진출이

늘어나는 상황에서,

 

(참조 – “잘 나가는 스타가 왜…” 연예인 유튜버 시대)

 

저는 강유미 씨의

‘개그맨보다 크리에이터’라는 말이

상당히 의미심장하다고 느꼈는데요.

추가로 체험을 하려면 가입 및 로그인해주세요.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싶다면 프리미엄 결제해주세요.

페이스북 댓글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윤성원

윤성원 기자

훌륭한 독자분들 덕분에 많은 걸 배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