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우디오랩은 어떻게 VR의 겨울을 견디고 재기했을까?

“순식간에 디즈니랑 미팅 잡히고,

드림웍스랑 비밀유지서약 맺고,

아마존이랑 가격 협상하고…

이런 상황까지 간 거예요”

 

“성공이 눈 앞에 왔구나. 기분이 좋았죠.”

 

“연휴를 쉬고 돌아왔는데, 약속이나 한 듯

다들 연락이 끊기더라고요.”

 

“현 상황을 솔직하게 얘기했어요.

우리 자금은 6개월치 남았다.

VR은 그 때까지 안 열릴 것 같다.

어떻게든 다른 길을 찾아야 한다.”

 

“여기까지 온 것도 힘들었지만,

앞으로도 굉장히 힘든 일일 거다.

나를 믿어줄 수 있는 사람만 남았으면 좋겠다.”

 

“다행히 제 얘기가 마음을 움직였던 것 같아요.

거의 대다수의 분들이 남아 주셨고요.”

 

“‘솔직한 소통’이 통했던 것 같아요.

어려운 일을 맞이하면, 누구나 고민을 하게 되잖아요.

사실대로 얘기할까, 아니면 아무렇지 않은 척 할까?

하지만 저와 리더들은 솔직함이 답이라고 생각했어요.”

 

 

안녕하세요. 송범근 기자입니다.

 

오늘 소개드릴 가우디오랩은

오디오 기술 회사입니다.

2015년 아웃스탠딩도 인터뷰를 한 적이 있죠.

 

(참조 – “VR 경험의 절반, 사운드 시장은

우리가 차지한다!” 가우디오디오랩의 도전!)

 

오디오 기술 시장은 돌비(Dolby) 같은 터줏대감이

표준을 장악하고 라이선스비로 많은 돈을 벌고 있습니다.

 

 

후발주자가 등장하기 어려운 성숙한 시장인데요.

 

그러던 2014-2015년, VR이라는

새로운 바람이 불기 시작합니다.

추가로 체험을 하려면 가입 및 로그인해주세요.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싶다면 프리미엄 결제해주세요.

4

  1. 넷데이터

    내용도 내용이지만, 흔한 미국에 대한 환상을 깰 수 있는 내용이 흥미롭네요 ㅎㅎ

    “할리우드는 그게 아닙니다. 스크린 기대하면 안 돼요. 회의실이 아니라 모임이나 파티에서 모든 게 이뤄져요.”
    ‘너 누구 친구라며?’ ‘너 흥미로운 아이템이 있다며?’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송범근 기자

송범근 기자

현상 뒤에 숨겨진 본질을 찾는 백엔드 기자.
전략, 핀테크, B2B 그리고 사람의 성장에 관심이 많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