긱 이코노미 시대, 기자의 (좌충우돌) 청소 알바 투잡 리포트!

아웃스탠딩은 기본적으로

겸업금지입니다…만!

 

그 정책이 얼마나 오래갈까요? (도발)

 

밑도 끝도 없는 질문같지만

꼭 그런 것만도 아닙니다.

 

왜냐하면 긱 이코노미 사회를 향해

나아가는 건 글로벌한 추세니까요.

 

긱 이코노미, 이젠 낯선 단어 아니죠?

 

빠른 시대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비정규 프리랜서 근로 형태가

확산되는 경제 현상이랍니다.

 

네, 우리 사회의 전통적 일자리 개념은

빠른 속도로 크게 변하는 중입니다.

 

‘투잡족’은 이제 우리 주변에 너무 많고요.

 

여러 직업을 가진 이들을 뜻하는 ‘N잡러’,

필요할 때마다 계약직·임시직 등을 섭외해

일을 맡기는 ‘긱잡(gig job)’ 등의 단어도

더이상 낯설게 다가오지 않습니다.

 

(참조 – 의사가 ‘타다’ 몰고, 회사원이 밤엔 청소일… 이들은 왜 투잡 뛰나?)

 

그래서 기자도

긱 이코노미 시대의 일원으로서

투잡족을 미리 체험해 보기로 합니다.

 

STEP 1. 일자리를 구해라!

 

솔직히 고백하자면

막상 일을 구하려니 처음에는

자괴감이 좀 들었습니다.

 

왜냐면 막상 할 게 없더라고요.

 

매거진 기자 시절과 잠시 백수였던 시절,

알음알음 부탁을 받아 원고를 쓰거나

자소서 첨삭 알바 같은 건 해봤지만요.

추가로 체험을 하려면 가입 및 로그인해주세요.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싶다면 프리미엄 결제해주세요.

34

  1. 김주형

    아니 이런 생생한 체험 기사라니… 엄청나다…
    저도 서비스를 이용해보고 싶어지는 후기네요 ㅎㅎ 잘 읽고 갑니다!

  2. 김성국

    요즘….구독 해지 생각하고 있었는데..

    정기자님 보고 맘이 바뀌었습니다.

    생생한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3. 미니킴

    기자님 글은 빼놓지않고 봅니다. 댓글은 처음남기지만..글도 잘쓰시고 친근감이있다고 할까요..항상 좋은 글 감사합니다.

  4. 이준우

    정말 재밌네요. 생생한 투잡 후기 찾아보다가 결국 아웃스탠딩 결제까지 해서 이 기사를 보게됬네요. 근데 결제한 보람이 있는 것 같습니다 ㅎ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정지혜 기자

정지혜 기자

트렌드, 커머스, 대중문화, 서비스 리뷰와 스타트업 인터뷰를 주로 담당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