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휴게소 음식은 왜 맛이 없을까?

 


*이 글은 외부 필자인

봉달호님의 기고입니다. 


 

어떤 분이 찾아오셨습니다.

회사를 그만두고 고속도로 휴게소 같은 곳에서

식당이나 편의점을 운영하고 싶은데

계약 조건이 어떻게 되느냐고 물어오셨습니다.

 

차제에 휴게소나 백화점, 온라인 쇼핑몰 등의 수수료는

어느 정도 되는지에 대해 알려드리겠습니다.

 

먼저 고속도로 휴게소

매장의 운영 구조입니다.

 

전국 고속도로 휴게소는

한국도로공사(도공)에서 운영합니다.

 

(출처=셔터스톡)

 

그런데 도공이 직접 운영하는 것이 아니라

‘위탁’을 줍니다.

 

휴게소 운영을 전문으로 하는 업체들이 있어요.

경찰공제회 같은 기관 단체에 위탁을 주기도 합니다.

 

그렇게 위탁을 받은 업체는

식당, 카페, 분식, 잡화 등

단위 점포 경영자를 모집합니다.

 

각 점포 경영자는 매출액의 40~50%를

운영업체에 수수료로 내게 됩니다.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제 6회 뉴미디어 마케팅 컨퍼런스"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1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봉달호

봉달호

편의점을 7년째 운영하고 있습니다. 에세이 '매일 갑니다, 편의점'으로 '편의점 작가'라는 별명을 얻게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