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가 전부가 아니다! 힙한 한국 음악이 글로벌로 진출하는 연결고리는?

*본 포스팅은 외부 기고자인

차우진님의 글입니다. 

 

차우진님은 <청춘의 사운드>,

<한국의 인디레이블>, <아이돌> 등의 책과

퍼블리에서 <음악 산업, 판이 달라진다>

리포트를 발행한 저자입니다.

 

네이버, 매거진t, 메이크어스 등에서

서비스/콘텐츠 기획을 맡았으며

현재는 음악과 미디어 분야의

평론가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사진=빅히트 엔터테인먼트)

 

한국 대중음악사에서 2017년과 2018년은

굉장한 해로 기록될 겁니다. 당연히 BTS 덕분인데요.

 

중요한 것은 이 그룹의 성공뿐 아니라

한국 음악의 해외 진출이라는 이슈가

이미 오래전부터 진행 중인 현상이라는 점입니다.

 

이런 사례가 K-POP으로 불리는

아이돌 음악에만 국한된 것도 아닙니다.

 

최근 몇 년 동안 한국의 비 아이돌 음악도

해외 미디어에서 주목받으면서

꾸준히 페스티벌과 공연을 통해

나름의 성과를 만들고 있습니다.

 

(사진=씽씽 NPR 방송 사진)

 

대표적으로는 2017년 겨울,

NPR 미디어의 대표 프로그램인

‘Tiny Desk Concert’에 소개되며

센세이셔널한 반응을 일으킨 씽씽이 있는데요.

 

경기 민요를 기반으로 음악뿐 아니라

의상과 무대매너 전반에 걸쳐

예술적인 면모를 선보이는 씽씽은

위키피디아에도 등재됐죠.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지식콘텐츠, 잘 만들고 잘 알리는 방법!"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