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동기, 현재, 미래 예측까지.. 호텔 덕후가 쓴 ‘호캉스’ 연대기

작년까지 기자가 가장 많은 돈을

들였던 취미는 바로 호캉스였습니다.

 

*호캉스: 호텔+바캉스. 국내외 여행 대신 

호텔에서 휴가를 보내는 트렌드.

 

어느 정도로 돈을 썼냐면 데일리 앱으로 

7번 호텔 숙박 결제하면 무료로 받는 

1회 숙박 쿠폰을 한 해 4번 받은 정도?

 

여기까지 쓰면 이렇게들 물어보시겠죠.

 

“저기.. 님.. 돈 많으..세요?”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2

    • 정지혜 기자

      안녕하세요. 저는 20대때는 투숙하는 호텔의 고유 프로그램과 부대시설을 모두 즐기자며 개미처럼 부지런하게 움직였지만 30대로 접어든 지금은 객실 밖을 나서지 않는 게으름뱅이가 되었습니다. 침구, 가운, 뷰, 욕조 여부, 어메니티, 룸서비스 등등의 퀄리티가 더 중요해졌지요. 조식은 잠옷차림으로라도 나가서 먹고 있습니다만 이것도 언제 바뀔지… 기사 읽고 소통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정지혜 기자

정지혜 기자

서비스 리뷰와 스타트업 인터뷰를 주로 담당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