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는 코끼리’ 인도 시장에 대해 알아야 할 8가지

 


*이 글은 외부 필자인

유승완님의 글입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핀테크 플랫폼 서비스 ‘밸런스히어로’의

인도법인에서 부법인장을 맡고 있는 유승완이라고 합니다.

 

최근 한국 정부도 신남방정책을 내세우는 등

해외진출, 특히 인도에 많은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데요.

 

인도로 진출하는 팀도 늘어나고 투자도 진행되는 등

한국 스타트업의 인도 진출이

막 시작되고 있는 것 같아서 개인적으로 무척 기쁩니다.

 

(참조 – 작년 한-인도 교역 ‘사상 최대’…215억 달러로 7%↑ )

 

저는 2010년부터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에서

6년간 인도와 방글라데시에 스마트폰, 태블릿 등의

모델 선정, 생산, 수출, 판매, 마케팅을 관리하는  

Product Manager로 6년간 근무하면서

인도를 접하게 되었습니다.

 

(사진=픽사베이)

 

이후 2년간 화장품 수출입, 식자재 유통 스타트업을 경험하고

2016년부터 지금까지 밸런스히어로에서

인도법인 운영과 사업개발을 중심으로

회사를 성장시키는 데 일조하고 있습니다.

 

(참조 – 핀테크 스타트업 ‘밸런스히어로’, 250억 원 투자 유치)

추가로 체험을 하려면 가입 및 로그인해주세요.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싶다면 프리미엄 결제해주세요.

3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유승완

유승완

인도 금융 플랫폼 서비스 '밸런스히어로' 인도법인 부법인장. 인도에서 모바일, 통신, 온라인/모바일 서비스를 10년 넘게 경험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