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업계 ‘골목상권 침해논란’에 대한 독자들의 생각은?

안녕하세요. 아웃스탠딩입니다!

 

웃음

얼마 전 아웃스탠딩 독자님들을 대상으로

대형 IT기업이 스타트업 영역에 들어오는,

이른바 ‘골목상권 침해논란’에 대해

설문을 진행했는데요.

 

2일부터 5일까지 사흘간

모두 247분이 응답을 주셨습니다.

 

하트

바쁜 와중에 시간을 내주셔서 감사드리며

응답자 대부분이 IT업계 종사자라는 측면에서

나름 신뢰도가 담보됐다고 자신합니다.

 

귀에연필

설문은 꽤 복잡한 이슈라는 점을 감안해

사안별로 많이 나오는 주장을 대립시킨 뒤

좀 더 설득력 있는 주장을 고르는 식으로 구성했는데요. 

 

결과는 어땠을까.

하나하나 짚어보겠습니다.

 

첫 번째, 당신의 전반적 생각은?

 

문제없다! vs. 문제다!

 

답변1

(사진=아웃스탠딩)

 

여러 가지를 감안했을 때 최종적으로

어떤 입장인지 묻는 질문이었습니다.

 

설문결과!

 

‘문제없다’126표를 기록,

‘문제있다’인 107표보다 좀 더 많았습니다.

 

비율로 따지자면 51%, 43%였으며

기타의견으로는 “상황에 따라 다르다”는

유보적 입장이 존재했습니다.

 

두 번째, 공익이슈

 

“대기업의 신사업 제한은 역차별입니다.

선택은 소비자가 합니다”

 

vs.

 

“IT업계 발전과 공익을 위해선

스타트업이 많아져야 하는데

그럴 여지를 주지 않습니다”

추가로 체험을 하려면 가입 및 로그인해주세요.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싶다면 프리미엄 결제해주세요.

페이스북 댓글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안녕하세요. 최용식 기자입니다. 기업 및 산업에 대한 기사를 자주 쓰고요. 사람과 돈의 흐름에도 관심이 많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