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프 베조스 “아마존 망했다면?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로 행복하게 살았을 것”

 

mark_interview

 

“어차피 다들 ‘제프의 남동생’이라고 부르겠지만,

안녕하세요. 저는 마크 베조스입니다^^”

 

“레어리소방관재단 이사, 자원봉사 소방관,

그리고 ‘베조스가족재단’ 책임자입니다.

오늘은 형을 인터뷰하려고 이 자리에 나왔습니다”

 

*베조스가족재단(Bezos Family Foundation)

 

제프 베조스 아마존 CEO의

어머니 재키 베조스와

아버지 마이크 베조스가 개인의

아마존 주식을 팔아 세운 재단입니다.

 

세계 젊은이들을 위한 교육환경을

만드는 데에 재정적으로 기여합니다.

 

(마크 베조스, 제프 베조스, 사진=서밋 LA 2017)

(마크 베조스, 제프 베조스, 사진=서밋 LA 2017)

 

제프 베조스 아마존 CEO와

그의 남동생 마크 베조스가

‘서밋 LA 2017’ 무대에 올랐습니다.

 

마크 베조스는 워낙 유쾌한 사람이었네요.

제프 베조스와의 어릴 적 추억,

둘이 미국 전역을 여행했던 기억을

꺼내놓으면서 분위기를 편하게 만들었습니다.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제 6회 뉴미디어 마케팅 컨퍼런스"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페이스북 댓글

2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장혜림

장혜림 기자

헤르메스처럼 '전달', '이야기'.합니다. 해외 IT 뉴스와 스타트업의 모든 소식을 저만의 방식으로 만들어 드릴게요. 굴러다니는 돌이니 언제든 불러주세요! / Covering all the IT stuffs that you can't get enough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