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초한지 (3) : ‘운수대통 CEO’ 유방의 중국통일 上

 


*이 글은 외부 필자인

김리뷰님의 글입니다. 


 

(도원결의. 사진=삼국지 13)

 

세상에 삼국지만큼 사람의 마음을

쿵쿵 뛰게끔 하는 이야기가 또 있을까요?

 

유비, 관우, 장비의 도원결의부터

제갈량을 품기 위한 삼고초려의 일화

소위 말하는 남자의 로망이란 로망은

삼국지연의에서 대부분 다뤄진 것 같습니다.

 

비록 소설적 과장이 있긴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그 이야기가 주는

가슴 떨리는 흥분과 긴장감이

사라지는 것은 아니죠.

 

삼국지를 바탕으로 한 미디어나 게임이

아직까지도 계속 나오는 데에는

다 이유가 있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다만 스타트업을 하는 사람들에게만큼은

어쩌면 삼국지보다 초한지가 더 매력적인

이야기일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드는데요.

 

삼국지의 유비는 실패했지만 (심지어 소설에서도)

초한지의 유방은 성공했기 때문입니다.

 

(유비. 사진=코에이 삼국지)

추가로 체험을 하려면 가입 및 로그인해주세요.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싶다면 프리미엄 결제해주세요.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김리뷰

김리뷰

<리뷰왕 김리뷰> 로 알려진 콘텐츠 기획자이자 프리랜서 작가입니다. 지난 2016년 주식회사 리퍼블릭닷을 창업해 온라인 리뷰 플랫폼인 '리뷰리퍼블릭'을 2년간 직접 기획하고 운영했습니다. 5권의 책을 냈으며, 각종 온라인 플랫폼에 글을 기고하고 있습니다. Email ; kingreviewkim@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