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크드인, 콘텐츠 유통 플랫폼으로서 가능성은 얼마나 될까?

요즘 제가 꾸준하게

사용하는 SNS가 하나 있습니다.

 

바로 링크드인인데요.

 

흔히 구인/구직을 위한 플랫폼으로 알려졌지만

저는 위와 다른 목적으로 방문합니다.

 

(출처=링크드인)

 

새로운 콘텐츠 유통로로서

가능성을 알아보기 위함이죠.

 

사실 이것은 저를 포함해 수많은

미디어 종사자들의 관심사이기도 한데요.

 

현실적으로 이용자는 플랫폼에 존재하고

미디어가 어떻게 플랫폼을 활용하냐에 따라

온라인 영향력 및 독자수가 판가름나니까요.

 

지금까지는 네이버를 필두로 하는

포털 서비스가 중심적인 역할을 했습니다.

 

(출처=네이버)

 

하지만 공급과잉과 과당경쟁으로 인해

선정적 콘텐츠, 중복노출, 광고 미표기 등

일련의 어뷰징 활동이 횡행하게 됐는데요.

 

악순환 구조가 자리를 잡았고요.

매체당 가져갈 수 있는 파이도 줄어들었죠.

 

그 다음 대안으로 떠오른 게 페이스북!

 

(출처=페이스북)

 

페이스북과 디지털 미디어는

여러 모로 쿵짝이 잘 맞았습니다.

 

특히 뉴스피드 기반의 아웃링크는

직접적인 트래픽 유입효과를 가져다 줬으며

팔로잉 기능은 브랜드 파워의 반영과 함께

효과적인 독자관리를 가능하게 했습니다!

추가로 체험을 하려면 가입 및 로그인해주세요.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싶다면 프리미엄 결제해주세요.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안녕하세요. 최용식 기자입니다. 기업 및 산업에 대한 기사를 자주 쓰고요. 사람과 돈의 흐름에도 관심이 많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