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상범 메이크어스 대표가 말하는 모바일 방송국이란?

동영상 콘텐츠 비즈니스는 O2O와 더불어

최근 벤처업계 가장 핫한 트렌드입니다.

 

만약 오프라인 방송시장을

온라인으로 옮기는 데 성공한다면

제 2의 KBS, MBC와 같은 기업이 나온다는

낙관적 전망 하에 돈이 몰리고 있죠.

 

실제 메이크어스, 트래져헌터,

샌드박스네트워크, 콩두컴퍼니,

비디오빌리지, 72초TV 등 주요 업체들이

재기발랄한 콘텐츠를 앞세워 투자를 받았습니다.

 

(사진=메이크어스)

(사진=메이크어스)

 

하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콘텐츠 포멧 차별성과 경쟁력이 애매하고

비즈니스 모델 또한 명확히 가늠하기 어려워

 

스마트폰검색

“대체 모바일 방송국이 뭐냐”는

의문도 존재하는데요.

 

이에 선도적 사업자라 할 수 있는

메이크어스의 우상범 대표와 만나

회사현황 및 계획, 그리고 세간의 의문에 대해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눠봤습니다.

 

(사진=아웃스탠딩)

(사진=아웃스탠딩)

 

1. “하고 싶은거 하러 나왔어요”

 

우상범 대표는 스스로를

마이웨이가 확실한 삶을 추구하며

하고 싶은 것을 망설임 없이 해야

직성이 풀리는 사람이라 소개했습니다.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유튜브 인사이트!"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페이스북 댓글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안녕하세요. 최용식 기자입니다. 기업 및 산업에 대한 기사를 자주 쓰고요. 사람과 돈의 흐름에도 관심이 많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