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상… 두 달간 앱으로 해봤습니다

 

사회생활은 참 외롭습니다.

 

‘시험’이 없어요. 시험기간이 있었다면

언제, 무엇에 최선을 다해야 하는지

어떤 공부를 할지 알았을 텐데 말이죠.

 

시켜서 할 일도 많고,

남이 시키지 않아도

알아서 해야 하는 일도 적잖습니다.

 

객관식 문제도 없는 삶에서

정신없이 내 몫을 찾기 위해

깨지고 실패하는 연속입니다.

 

혼잣말로 자신을 다독이는 기분이죠.

헌데 점점 편두통과 친구가 될 무렵

명상 앱의 존재를 처음 들었습니다.

 

지인의 추천이었는데요.

 

처음에는 ‘명상’이라기에

이런 이미지를 떠올렸습니다.

 

(사진출처=위키피디아)

 

뭔가.. 가부좌를 틀고서

정신 수양을 하는 인상?

본인과 거리가 멀어 보였죠.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지식콘텐츠, 잘 만들고 잘 알리는 방법!"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김지윤 기자

김지윤 기자

과학/기술을 이야기로 전달합니다. 리뷰도 하고, 공부도 하는 야매과학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