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레니얼 세대의 ‘몰입 동기’를 높이는 4가지

 


*이 글은 외부 필자인

김도영님의 기고입니다. 


 

밀레니얼 세대는 누구?

 

‘밀레니얼’이라는 말은

한 번쯤 들어 보셨을 텐데요.

 

1980년대 초반에서 1990년대 중반에

태어난 이들을 지칭하는 단어입니다.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4

  1. 김세훈

    글 잘 봤습니다. 성장, 피드백, 자율성, 의미에 대해서 어떠한 제약을 두지 않고 전면에 내세울 수 있는 사회적 환경이 되었다는 부분이 그들에게 이 부분을 더 강하게 생각하게 된다는 내용이 가장 인상깊게 다가오네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2. Elisa

    좋은글 잘 읽었습니다.
    최근에 밀레니얼들이랑 같이 일을 많이 하게 되는데 어렴풋이 다르다고 느꼈던 것들을 정리해주시니 더 와닿았습니다.
    도움 많이 되었습니다.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김도영

김도영

에넥스와 롯데그룹 코리아세븐 인사교육팀을 거쳐, 2010년부터 휴넷 인재경영실 책임연구원으로 일하고 있습니다. 조직문화, 리더십, 성과관리, 조직개발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