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빌리티 시장의 봄이 아직 멀게 느껴지는 이유

 


*본 포스팅은 동영상 콘텐츠로서

최소한의 텍스트만이 제공됩니다.


 

 

정부의 택시 개편안 발표에 대해 업계에는

사실상 택시의 손을 들어줬다는 평이 많았는데요.

 

정부는 혁신과 상생이 개편안의 취지라며

실무협의기구를 구성하고 구체적 제도 개편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런 가운데 최근 국토부는

모빌리티 업계와의

소통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죠.

 

기자가 직접 가봤는데요.

모빌리티 시장의 봄이

아직은 멀게 느껴졌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상단에 있는 영상을 통해 확인해보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지식콘텐츠, 잘 만들고 잘 알리는 방법!"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정의민 기자

정의민 기자

글과 영상 사이에서 저널리즘을 고민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