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이란 분쟁에 깜짝 상승한 국제유가, 어떻게 될까

 


*이 글은 외부 필자인

오건영님의 기고입니다.


 

2020년 새해가 시작되자마자

금융 시장에는 드라마틱한 일이 일어났죠.

 

네.. 잘 아시는 것처럼

미국과 이란 간의 분쟁입니다.

 

저는 중동 전문가도 아니고

그렇다고 국제 역학이나 지정학적 리스크에 대한

체계적인 분석을 배워본 사람도 아닌지라

향후 미국과 이란 관계가 어떻게 풀릴 것 같다…

이런 내용은 솔직히 잘 모르겠습니다.

 

다만 미국과 이란 간의 분쟁으로 인해

글로벌 금융 시장이 받게 될 영향..

여기에 주목해볼까 합니다.

그리고 그 영향은 오롯이 국제 유가에 나타나게 되죠.

 

미국-이란 분쟁과 유가

 

이란이 이라크 내 미군 기지에 미사일을 발사한 이후

국제 유가가 큰 폭으로 상승했죠.

 

(두바이유 1개월 가격 추이. 출처=네이버)

 

전쟁의 심화는 전쟁 당사국,

즉 이번에는 미국이나 이란의

재정 지출 증가를 의미합니다.

 

아시다시피 과거 역사를 통해 보셔도

전쟁을 치른 나라들은

급격히 증가한 전비 부담으로 인해

거대한 빚을 지게 되죠.

 

미국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1960년대 베트남 전쟁, 1990년대 초반 걸프 전쟁,

2000년대 초반 아프가니스탄 전쟁 및 2차 걸프전으로 인해

미국의 재정 적자 역시 눈덩이처럼 늘어났던 경험이 있죠.

 

재정 적자의 급증은

그 나라의 국력을 약화시키는 요인이 되죠.

 

미국의 재정 적자 급증은

전세계 투자자들의 미국에 대한 신뢰감 저하를…

그리고 이런 신뢰감 저하는

미국이 발행하는 화폐인 달러화에 대한

신뢰도 저하를 야기하게 되죠.

 

(출처=셔터스톡)

 

달러화라는 종이 화폐의 가치 하락은

실물 화폐인 금 가격의 상승으로 이어지게 됩니다.

 

그래서 이란 사태가 벌어질 때마다

금 가격이 한 차례 기린처럼 목을 주욱 빼면서

급등세를 보이곤 했죠.

 

금 이야기가 중요한 것이 아니구요…

전쟁이 금융 시장에 미치는 영향을 설명드리려다 보니..

 

그리고 제가 금에 대해서 지난 글에서

강조해드렸던 바 있기에

애프터서비스 차원에서 간단히 금 얘기를 해드렸습니다.

 

(출처=셔터스톡)

 

(참조 – 2020 금융시장 전망… 세 가지 키워드, 한 가지 주목할 자산)

추가로 체험을 하려면 가입 및 로그인해주세요.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싶다면 프리미엄 결제해주세요.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오건영

오건영

신한금융에 재직 중이고 15년 이상 매크로 금융 시장의 흐름을 공부했습니다. 금융 시장의 역사와 흐름을 읽어내는 데 관심이 매우 많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