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콤비네이터 창업자 폴 그레이엄의 뼈 때리는 스타트업 조언

1. 스타트업으로 성공하기 위해

스타트업에 대해 잘 알아야

필요는 없습니다.

 

 

“마크 저커버그는 스타트업 전문가라서

페이스북을 성공시킨 게 아니에요.”

 

“마크 저커버그는 스타트업에 완전 초짜였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성공한 겁니다.”

 

“왜냐하면 저커버그는 자신의 사용자를

굉장히 잘 이해했기 때문입니다.”

 

“래리 페이지는 스타트업 전문가가 아니라

검색 엔진 전문가였습니다.”

 

“여러분 혹시 엔젤투자의 메커니즘에

대해 아시나요? 잘 모르시죠?”

 

“알 필요 없습니다.

단언컨대 마크 저커버그도 모를 겁니다.”

 

2. 많은 창업자들이

‘스타트업 소꿉놀이’를 합니다.

 

추가로 체험을 하려면 가입 및 로그인해주세요.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싶다면 프리미엄 결제해주세요.

1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송범근 기자

송범근 기자

현상 뒤에 숨겨진 본질을 찾는 백엔드 기자. IT기술이 바꾸는 경제에 관심이 많습니다.